ddd

01 MAY 2023
- 31 MAY 2023

이유 있는 느낌, 이어가는 기쁨처럼.

이유 있는 바쁨에도 천천히 나를 보는 5월입니다.
작은 순간이라도 나를 보는 기쁨으로
내가 원하는 것에 다가가는 마음이
관심과 축복으로 이어지는 삶이라는 걸 압니다.
May 4, 2023

뚜렷한, 고유한 느낌.

기억이 될 강한 느낌처럼
질감 있는 소재로 섞이지 않는 순수함같이
뚜렷한 나를 표현하는 스타일과 패턴으로
시간 속에 혼자여도, 함께여도 나라는 걸
언제나 고유한 무드가 느껴지는 스타일링입니다.

좋은 삶,
행복, 아름다운 시간,

뚜렷한 나를 이해하는 순간처럼,
순수한 의도와 고유한 디자인을 전해드립니다.
나에게 어울릴만한 스타일링을 무료로 신청해 보세요.
브랜드 사용하기 +

01 APR 2023
- 30 APR 2023

바람에 닿는 느낌처럼.

바람에 닿는 느낌처럼,
좋아하는 것에서 나를 보여주고,
나를 좀 더 이해하는 기쁨이 있는 날을
기대하는 4월입니다.
조금은 나를 보여줌이 작은 손짓처럼 보여도
보이지 않는 아름다움을 찾아가는 순간처럼,
작은 순간이라도 나의 뚜렷한 기쁨으로
다가오는 지금인걸 알고 있습니다.
March 25, 2023

서로의 시선, 어울림.

마주하는 편안함이 깃든 어울림을 선사하고 싶어요.
규칙적인 패턴과 부드러운 곡선, 그리고
단일 재료로 만든 순수함이 오랜 시간 마주해도
한마음처럼 서로의 시선이 어울림으로 다가오는
하루를 선사합니다.

01 MAR 2023
- 31 MAR 2023

마주하는 기쁨으로 기다리는 봄날.

나를 보는 시선이 나를 소중히 여기는 마음같이,
신중하게 고민했을 관심이 듬뿍 담긴 선물을 받은 날처럼,
나의 표정이 기분 좋은 순간으로 시작됩니다.
움츠린 마음도 생기 있는 바람에 여유 부리는 마음으로
좋아하는 것부터, 하고 싶은 이유에
순서를 정하는 그 시간들이 나의 바람대로
나의 설렘이 되는 어느 봄날의 시작입니다.
February 14, 2023

나라는 걸 보여주지 않아도..

순수한 느낌이 나의 감성으로 이어지도록
부드러움 속에 자신감이 표현된 스타일링입니다.
화이트를 바탕으로 깊이 있는 라인에서 프렌치 감성을,
부피의 밀도를 가진 요소와 색상이 배제된 의도에서
부드럽지만 당당한 나를 온전한 시간 속에 보여줍니다.

01 FEB 2023
- 28 FEB 2023

나에게 주는 꽃향같이, perfume

나와의 시간을 온전히 주는 이유에 대해
시간 속에 있던 나에서 온전히
나를 보는 시각이 이맘 때 내가 있음을
알리는 신호등처럼, 무언가 시작하기 전처럼
2월의 새로운 선물처럼 다가옵니다.

바이올렛을 좋아하는 나는
프리지어 꽃에도 깊은 만족감이 있음을
시작하는 나의 기대같이 나라는 사실이
고유한 느낌으로 전할 때,
나다움이 신선한 공기로 느껴질 때.
January 5, 2023

멋스런 공간, 오래도록 나같이.

솔직한 표현이 좋은 공간이에요.
부피를 느끼지 않는 라인으로 있는 그대로 매력처럼
언제나 마주해도 온전한 느낌이 있도록 자연색과
절재 된 라인을 보여줍니다.
나의 삶의 방식에 적절한 조화를 이룰 수 있는
나의 시간 속에 작은 여행을 선사합니다.

01 JAN 2023
- 31 JAN 2023

나의 잼가게, 프랑시스 미오.

가장 맛있는 잼가게,
프랑시스 미오의 달콤한 맛처럼
나의 시작이 설레임으로 다가오도록
천천히 마주합니다.
나에게서 시작하는 1월의 달콤함이
언제나 기대해도 되는 하루를 시작합니다.
December 24, 2022

괜스레 기대되는.

보여줄 듯, 보일 듯.
자신을 표현하는 당당함이
부드러움 속에 묻어나는 디자인 스타일입니다.
가죽 소재의 밀도감과 함께 강인한 감성의
감싸 안은 금속 소재의 절재 된 유연함을 전합니다.